CTP150 서킷 투 패킷 플랫폼

CTP150 서킷 투 패킷 플랫폼은 레거시 환경과 서킷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IP 환경을 브리징합니다. 미국과 호주 시장*을 위해 설계되어 컴팩트한 1U 랙 마운트 섀시에서 서킷 에뮬레이션 트래픽의 인터페이스를 4개에서 8개까지 지원합니다. 4포트 인터페이스 옵션에는 T1/E1, 직렬 및 4개의 유선 전송 전용(4WTO) 아날로그 음성이 있으며, 이는 주니퍼의 CTP 시리즈 서킷 투 패킷 플랫폼과 연동됩니다.

CTP 시리즈는 현장 검증된 유연성, 성능, 안정성을 제공합니다. 고급 클로킹 옵션과 서킷당 버퍼를 갖추고 있어 엔드 투 엔드 타이밍 및 지터 제거를 통해 IP/MPLS 네트워크에서 의사회선(pseudowire)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CTP 시리즈 플랫폼은 RoHS 준수 제품이 아니므로 RoHS 인증을 요구하는 국가에 배송할 수 없습니다.

주요 기능


  • 최대 8개의 T1/E1 인터페이스
  • 100W 전원 공급 장치
  • 최대 8개의 시리얼 인터페이스
  • 웹 기반 관리 시스템

기능 + 이점

소프트웨어 프로비저닝

새로운 서비스 요청을 충족하기 위해 소프트웨어 기반 서킷 프로비저닝을 사용하여 신속하고 쉽게 변경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하드웨어를 구축하지 않고도 최종 사용자의 요구를 지속적으로 충족할 수 있습니다.

확장가능한 제품군

업그레이드 시에도 운영 비용을 제어할 수 있습니다.

네트워크 관리 시스템

주니퍼 CTPView 네트워크 관리 시스템으로 네트워크를 모니터링하면서 회로를 더 쉽게 구축할 수 있습니다.

Advanced Clocking

솔루션에 적합한 시스템과 서킷 클로킹 기능을 통해 서킷 안정성을 향상합 니다.

이중화

서비스 및 최종 사용자를 보호하기 위해 광범위한 패킷, 포트, 네트워크, 섀시 이중화 옵션을 활용합니다.

포트 미러링

분석을 위한 수많은 로컬 또는 원격 위치의 송수신 트래픽을 미러링하는 기능을 통해 최종 사용자에게 영향을 주기 전에 문제를 제거합니다.

리소스 센터

관련 자료

기술 문서

지원
교육 및 커뮤니티

교육

포럼

CTP 시리즈 써킷 투 패킷 플랫폼

CTP150을 다른 CTP 제품과 비교해 보십시오.
CTP150

CTP150 서킷 투 패킷 플랫폼은 레거시 환경과 서킷 스위치드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IP 환경을 브리징합니다. 미국과 호주 시장용으로 설계된 이 1U 랙 마운트형 섀시는 4~8개의 서킷 에뮬레이션 인터페이스를 제공합니다.

기술적 특징
  • 최대 8개의 T1/E1 인터페이스
  • 100W 전원 공급 장치
  • 최대 8개의 시리얼 인터페이스
  • 웹 기반 관리 시스템
현재 보기
CTP151

CTP151 서킷 투 패킷 플랫폼은 서킷 스위치드(circuit-switched) 애플리케이션을 위해 레거시 환경과 IP 환경을 브리징합니다. 미국과 호주 시장용으로 설계된 이 1U 랙 마운트 섀시는 서킷 에뮬레이션 인터페이스를 최대 8개까지 제공합니다.

기술적 특징
  • 최대 T1/E1 인터페이스 8개
  • 150W 전원 공급 장치
  • 최대 8개의 시리얼 인터페이스
  • 웹 기반 관리 시스템
CTP2008

CTP2008 서킷 투 패킷 플랫폼은 서킷 스위치드(Circuit Switched) 애플리케이션을 위해 레거시 환경과 IP 환경을 브리징합니다. 미국과 호주 시장용으로 설계된 이 1 U 랙 마운트 섀시는 소프트웨어 구성 써킷 에뮬레이션 인터페이스를 최대 8개까지 지원합니다.

기술적 특징
  • 최대 8개의 서킷 에뮬레이션 인터페이스
  • 직렬, T1/E1 및 4WTO
  • 아날로그 인터페이스 옵션
  • 250W 전원 공급장치
  • 웹 기반 관리 시스템
모든 CTP 제품을 보시겠습니까?
클라우드 메트로 소개
주니퍼의 임원 Brendan Gibbs(자동화 WAN 솔루션 부사장)와 Sally Bament(서비스 프로바이더 마케팅 부사장)가 주니퍼의 클라우드 메트로 솔루션에 내포된 비전과 특성 및 혁신적인 영향에 대해 탐구합니다.
Packet Pushers Heavy Networking 569
5G, IoT 및 저지연 서비스를 위한 새로운 메트로 아키텍처.